로씨야외무성 미국과 남조선괴뢰들의 정세격화책동 규탄

로씨야외무성 대변인 마리야 자하로바가 24일 조선반도정세를 격화시키고있는 미국과 남조선괴뢰들을 규탄하는 론평을 발표하였다.

그는 최근 미국과 남조선당국의 대규모합동군사연습과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에 대한 남조선당국의 도발적인 삐라살포행위로 조선반도정세가 격화되고있는데 대해 우려를 표시하였다.

조선반도와 국경을 접하고있는 국가로서 지역의 공고한 평화와 안정을 유지하고 강화하는데 관심을 가지고있는 로씨야는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의 심각한 우려를 자아내는 이러한 행위들을 비건설적이고 위험한것으로 간주하며 긴장격화를 초래하는 조치들을 부정적으로 대한다고 그는 강조하였다.(끝)